9/12/08

OBRA ARCHITECTS

내 안에서 발견한 보석들을 세상과의 소통을 위해 마음껏 써볼 수 있는 기회.
나를 알아본 파블로 선생님과 나의 가능성을 열어줄 OBRA architects에 감사하며 늘 겸손한 마음으로 매 순간을 탐험해볼까?

6 comments:

nk said...

축하드립니다.

katherine said...

'겸손한 마음으로'!!!!
멋지네요, 친구님:)

sara said...

hows finland girl?
i updated my contact on my website.
check it out.

hope all is good.

spectrum said...

疏通

spectrum said...

I actually thought about 'the church of lights' of tadao ando when I glanced this photo. beautiful.

sara said...

may i ask who is spectrum? :)